한 직장에서 20년,30년 묵묵히 일해오신 아버지를 방송용 소재로 삼는 경우를 종종 본다.
"생활의 달인"을 보면 우리내 어머니 아버지가 열심히 일하는 모습이 너무도 아름다워 보인다.
시대가 변함에 따라 가장의 역할이 약해지고, 설자리가 잃어가지만,
그래도 우리 가슴속에 오랫동안 남아있는 것이 아버지 뒷모습이다.
이런 가슴 뭉클한 모습도 ucc의 좋은 소재가 된다.
아버지 일터를 영상에 담아 오랫동안 기록해두는 것도 좋은 효도이다.

아버지를 24시간 취재를 해보자.
난 이날 회사 월차를 내고 아버지가 일하는 곳을 함께 출근을 했다.
최대한 자연스러운 영상을 기록해야한다. 그러기 위해서는 아버지의 연기가 필요하다.
사실 ucc가 무엇인지도 잘 모르는시는데 카메라부터 들이대면 좋은 영상자료를 얻을 수 없다.

경험으로 미루어보자면, 꼭 담아야하는 자료가 있다.
1.아버지의 일터에 배경을 담아야 한다.
2.아버지의 뒷모습, 옆모습을 담아야 한다.
3.아버지가 열심히 일하는 모습을 담아야 한다.
4.인터뷰가 가능하면 찍어둔다.
5.아버지가 하시는 일을 상징하는 공구를 찍어둔다.
찍은 자료들을 자식에 입장에서 다시 한번 재구성해본다. 나는 청계천 복원사업으로 인해 아버지의 일터가 사라질 위기에 촛점을 두고 제작을 했다. 각자 사정이 많이 다르니, 과거에 아버지가 일했던 모습을 기억하거나, 감동적인 에피소드가 있으면 그걸 바탕으로  ucc를 제작하면 되겠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세운상가 전경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버지가 젊은 시절 빛바랜 사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심히 일하는 아버지의 옆모습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경계를 매일 넘으신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항상 착용하시는 헌 장갑


신고
Posted by 수신제가치국평천하
TAG
트랙백 (14) l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