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8/01/30 - [난 ucc를 만든다/ucc 중수] - ucc 카메라 장만하기
우선 작업상 8강은 건너뛰고 9강부터 진행해본다. ㅋㅋㅋ

허니문(신혼여행) 영상은 조금 생소할 수 있다. 보통 찍어와도 오랜 세월 장농속에 잠들어있기 일쑤인데, 역시 편집을 통해 세상에 빛을 보게 해야 한다. (결혼영상도 마찬가지)
우선 편집도 중요하지만, 어떤 컨셉으로 영상을 만들지부터 고민을 해봐야한다.
그럼 촬영부터 순서대로 정리를 해보자.

허니문 영상을 만들기 위해 기획해야 할 사항

1.촬영은 무엇으로 할 것인가?
필름카메라,디카,캠코더,수중카메라 다양한 선택이 있을 수 있지만, 가능한한 모든 카메라를 다 확보하는 것이 좋다. 언제 어떻게 쓰일지 모르며, 혹 망가지면 대체를 해야 하기 때문이다. '짐이 너무 많아요'라고 투덜될려면 일찌감치 포기해라. 어답터까지 포함하면 족히 10키로는 된다. 하지만 그 추억만큼은 몇십배로 갚아줄 것이지 무거워도 참자.

2.어떻게 촬영할 것인가?
카메라맨이 따로 대동하지 않는 이상, 각자가 하나씩 맡아놓고 서로를 촬영하는 것이 좋다. 콤팩트형은 신부에게 주고 부피가 큰 것은 신랑이 소지한다. 그렇다고 삼각대를 가져가는 것이 좋으냐?? 그것도 좀 애매하다. 사실 숙소에서 빼곤 굳이 삼각대를 가지고 촬영할만큼 한가롭지 않다. 짐만 될뿐!! 사진기가 많이 확보되면 아예 가이드한테 하나맡겨라. 친절한 가이드라면 충분히 좋은 영상을 찍어줄 것이다.(보통 신행에 가이드는 여러팀을 맡지 않기 때문에 부탁이 가능하다)
또하나 캠코더 테잎이 충분하다면 해변가나 숙소에서 한 곳에 잘 고정시켜놓고 자연스럽게 노는 장면을 찍어도 좋다. 그 순간순간에 좋은 영상이 담기게 된다. 혹!!! 야한 것도 시도해봐라.(이게 할 소린가?? 풀빌라 가서 훌렁 다벗고 찍은건 좋은데..제발 유출되서 한국을 떠나는 일이 없도록 하자)

3.얼마나 촬영할 것인가?
최대한 많이 찍어라. 혹 용량에 압박이 느껴진다면 노트북도 가져가라. 최대한 많이 찍어가야 동영상 작품의 퀄리티가 높아진다.

4.무엇을 찍은 것인가?
보통 관광을 가면 그 나라의 역사적 건물이나 유적, 행사들만 촬영하는 사람이 많은데, 그런 것 나중에 두번 다시 보지 않는다. 반대로 오로지 커플만 찍으면 역시 그냥 평범한 관광같다. 커플을 찍되 배경이 잘 살아가게끔 찍고, 그 안에 이야기가 담겨있는 영상을 찍어라. 개인적으로 로맨틱하고 조용한 분위기도 좋지만, 호화로운 허니문의 최대장점을 살려 신나게 노는 장면을 촬영해 보자.

5.편집은 어떤 컨셉으로 할 것인가?
이건 개인적인 취향이기 때문에 뭐라고 말은 안하겠지만, 밝고 경쾌한 분위기로 이끌어가는 것이 좋다. 방대한 영상을 다 담으려면 너무 지루하고 보는 사람으로 하여금 재미요소가 떨어지니, 한 장면을 5초이상 끌지 말고, 바로바로 컷하여 연결하도록 하자. 혹 궁금하면 한번 더 보게..
마지막으로 둘만의 가장 하이라이트 부분을 넣으면서 가장 아름다운 대화를 넣어보자.

자...내가 가져간 최소한의 촬영 장비다..
1.캠코더 - 소니dv캠코더(모델은 잘 생각이 안나고), 무게가 좀 나갔다. 예전에 좀 고가였던 제품이었는지 영상이 꽤 깨끗했다. 배터리가 좀 짧은게 단점이었지만, 아는 형한테 빌린 것이기에 충분히 잘 썼음
2.버티컬형 디카 - 산요vpc-hd2인데 동영상 촬영기능이 강화된 디지털카메라이다. 활동량이 많을때, 거리를 다니거나 급히 촬영을 할때 유용하게 쓰인다. 무엇보다 캠코더보다 부피가 작다.
3.하이엔드 디카 - 캐논s3 기종을 가져갔다. 여기는 dslr을 가져가면 좋겠지만, 현재도 여러대의 카메라를 가지고 다녀야하기 때문에 따로 렌즈를 챙길 여력이 없다. 그래서 하이엔드를 추천한다. (그래도 dslr이 있다면 좀더 완력을 키우도록) 하이엔드 카메라로도 충분히 좋은 사진을 얻을 수 있다.
4.수중 디카 - 올림푸스 뮤770, 허니문인 만큼 물놀이가 빠질 수 없다. 그렇다고 물밖에서 멀치감치 피사체를 찍는 것은 아쉽기만 하다. 방수기능이 확실한 카메라를 하나 장만해가자. 산요 작티시리즈중에서도 방수가 되는 것도 좋다. 버티컬형 디카겸으로도 쓸수 있고 고려해볼만하다. 수중디카는 욕심만큼 좋은 사진은 기대하기 힘들다. 하지만 역시 특별함이 있기에 없으면 허전하다.
5.노트북과 기타장비 - 외장하드겸해서 하나 가져가면 메모리의 압박을 견딜 수 있고, 찍은 결과를 안전하게 빽업해둘 수 있어 좋다. 메모리는 당일 찍을 양만큼만 확보해두면 좋고, dv테잎은 공항가서 사면 비싸기 때문에 옥션이나 지마켓을 통해 묶어서 사놓자.

<허니문 사진 몇장만 공개>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하이렌드 디카로 찍은 사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수중디카로 찍은 사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캠코더 찍는 모습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가이드에게 사진기를 맡겨 놓자


<허니문 영상 보기>

신고
Posted by 수신제가치국평천하
TAG
트랙백 (1) l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