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영상은 정말 일반인들도 쉽게 따라 할 수 있는 수준으로 만들었다.
어지러운 편집은 빼고 자막도 효과 없이 간단히 내용이 잘 전달되게 효과는 다 뺐다.
점점 영상을 만들수록 복잡한 이펙트 보다는 영상 자체의 아름다움을 찾게 되고
그 안에 담겨진 추억을 더 소중하게 느껴져서 인지 편집은 점점 간단해진다.


사랑 고백 영상을 만들면서 몇 가지 생각을 해봤다.

1. 사랑고백이 어려운가??
모든지 마음먹기에 달린 문제다.
어렵게 생각하면 정말 어려운 것이고, 평소에도 잘 표현한다면 누구보다도 쉬운 문제다.
나 역시 이제는 팔불출 소리를 들을 망정 사랑표현에 망설이지 않게 된 것에 대해서
자랑(?)스럽게 생각할 정도다.
난 원래 표현에 서툴러서, 자신이 없다면, 그건 해보고 나서 얘기해도 늦지 않다고 생각한다.
그럼 언제 해야 할까?

2. 사랑고백은 타이밍이다.
모든 일에 타이밍은 너무도 중요한 것 같다.
인생에 몇 번 찾아오지 않을 기회를 그냥 흘려 보내 버리면 그만큼 후회하는 일만 쌓여가게 된다.
사랑고백도 타이밍이 중요하다. 기회가 왔을 때 해야지 나중에, 상황이 더 나아지면 하고
해야지 미루면 늦는다. 어쩌면 상황이 더 나빠져 기회가 안 올 수도 있다. (그렇다고 무턱대로 지르라는 이야기는 아니다.)
내가 지켜 본 바로는 사랑고백을 잘하는 사람은 기회가 올 것을 알고 미리 대처를 잘한다.
하루에 밥 세끼를 챙겨 먹듯이 당장 배고파서 정신이 혼미해질 때까지 방치하는 것이 아닌
미리 배고픔을 알고 밥 숫가락을 뜨는 것처럼 사랑고백 타이밍을 맞추기 위해 철저히 준비를 한다.

3. 어떻게 준비해야 할까?
찍고는 싶은데 어떻게 할지를 모르겠다?
동영상이라고 하면 으레 겁부터 먹는 사람들이 많다. (사진은 쉽게 생각하면서..)
하지만 어찌 보면 사진보다 더 쉽다고 생각한다.
사진은 솔직히 찍으면 찍을수록 어려워지는데 반해 영상은 찍으면 찍을수록 쉬워진다.
왜냐.. 있는 그대로를 담을 줄만 알면 되기 때문에.
일단 찍자!!
이때 또 장비 핑계 대시는 분들 있다. 고급만년필 사준다고 명필 되라는 법 없고
골프선수가 황금으로 만든 골프채 휘둘러봐야 홀인원 될 확률이 올라가는 건 아니다.
그냥 집에서 가지고 잇는 디카나 신혼부부 때 큰맘 먹고 장만했지만
장농 구석에 먼지만 먹고 있는 구형 6mm 테잎로도 충분히 찍을 수 있다.

4. 결과물을 만들기 위해 조금만 더 시간을 투자하자.
그냥 원본을 바로 보여주는 것도 좋지만 조금 편집을 한다면 훨씬 더 좋은 영상이 나온다.
예전에는 모르면 혼자 몇날며칠을 책 파야 하는 했었는데
지금은 인터넷만 툭툭 쳐보면 다 알려준다. 강좌도 많고.. 한 두시간만 투자하면 그럴싸 한게 나온다.

그 담에 또 뭐가 있을까...
고민해보도록 하겠다.



예전에도 말했지만 전문가들이 만든 화려한 이펙트가 팍팍 들어간 영상이 좋은게 아니다.
정말 간단해도 내가 출연하고 내 주위사람들이 추억을 회상하며 행복할 수 있는 영상이 백배 천배 만배 낫다.

Ps. 이번 영상은 일부러 편집을 최소화하여 만들어봤으니 참고해주시고
궁금한 사항이 있으면 댓글 남겨주세요^^ 가정의 달이 곧 오는데...서두르셔야 할듯!!!

영상은 저 캠코더로 찍은 겁니다. 10년도 더 된거 맞아요.ㅎㅎ



수신제가치국평천하의 ucc인생설계
http://www.sushinjega.com
RSS구독하기 하단그림 클릭!!

 
신고
Posted by 수신제가치국평천하
TAG
트랙백 (14) l 댓글 (2)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log.naver.com/talatsao BlogIcon 요미 2012.03.22 19:24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흠...ucc로 고백하려고 준비중입니다.
    그런데요, 실사위주의 ucc가, 제작자의 기술이 능수능란하면 정말 퀄리티가 높은데...
    보통.. 초보라면 그렇게 하기 힘들죠 ㅠㅠ 제 생각엔 안하니만 못하다 생각합니다. 딴것도 아니고 고백인데 kkkkk
    특히.. 세련미 살리기가 어려워요... 노래방의 비디오배경같은 느낌; 오글거리지 않으면서 감성적이기 힘들거에요.
    그래서 망설여지네요. 제가 기존에 하던 방식으로 만들지, 아니면 영상촬영 위주로 할지, 포토무비로 할지... ㅡㅡ
    센서블한 음악, 자막, 내용, 메시지. 완벽하게 하고싶은데, 솔까 이런 형식으로 하기엔 저를 비롯한 일반인들의 기술이 너무 딸려요 ㅠㅠ

    • Favicon of http://sushinjega.com BlogIcon 수신제가치국평천하 2012.03.23 04: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ucc로 고백중이시라니.. 한편으론 걱정도 되시겠지만 그래도 떨리겠네요.^^ 먼저 댓글내용을 보니 저도 어느정도는 공감은 합니다. 실사위주의 ucc에 세련미를 더하기는 저도 쉽지 않은 문제더라고요. 기존에 하셨던 방법이 어떤 방식인지는 모르겠으나. 현재까지 제가 여러편을 만들어본 결과 정답은 실사위주의 촬영입니다. 물론 포토무비 방식도 나쁘지는 않습니다. 하지만 한계가 있더라고요. 요즘 여기저기서 포토무비는 쉽게 만들어주기 때문에 감흥도 떨어지고요. 보통 처음 고백하는 단계라면 분명 자료가 부족할것입니다. 같이 찍은 사진도 없고, 사귀는 사이가 아니라면 영상촬영을 했을리는 더욱 없었겠죠. 포토무비에 본인의 인터뷰를 담아보는 건 어떨까요? 오글거릴수도 있지만 진심을 담는다면 효과는 제대로 일거 같습니다. 제가 최근에 결혼식 영상을 만들어준 적이 있었는데 그때 간략하게 포토무비 만든 다음에 마지막께에 두사람 인터뷰를 땄는데 반응이 폭발적이었어요. 평생 기억에 남을 그 당시 떨림을 한번 담아보세요^^